본 웹사이트는 더 나은 온라인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쿠키를 사용합니다. 웹사이트를 계속 사용하거나 이 메시지를 닫는 경우 귀하가 해당 쿠키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됩니다.
KR
  • AU
  • CA
  • CN
  • DE
  • JP
  • KR
  • NL
  • UK
  • US
  • MX

현지인이 알려 주는 캘거리의 다섯 가지 즐길 거리

스테파니 아르스노(Stephanie Arsenault)

Travel Alberta

Jan 08, 2018 - 3분 읽을거리

캘거리에서는 어떤 날씨와 어떤 계절에도 즐겁게 지낼 수 있습니다. 맛있는 음식과 신나는 모험이 준비되어 있기 때문이지요! 캘거리에서 나고 자란 제가 그 비결을 알려 드리겠습니다.
 
캘거리에서 기억에 남을 경험을 하고 싶으신가요? 저를 따라 해 보세요. 

1. 자전거를 타고 아름다운 경치 감상하기

자전거는 제가 캘거리를 구석구석 다닐 때 가장 즐겨 사용하는 교통수단입니다. 캘거리에는 북미에서 가장 긴 도심 자전거 도로 시스템이 갖춰져 있답니다! 본인의 자전거를 이용하거나 하루 동안 자전거를 대여하여 강을 따라 달리거나 프린스 아일랜드 공원(Prince’s Island Park)과 세인트 패트릭 아일랜드(St. Patrick's Island)의 아름다운 경치를 탐험해 보세요.  도움이 필요하다면 캘거리 바이 바이크(Calgary by Bike) 웹사이트를 참조해 보세요.

캐나다의 차세대 팝 스타가 된 듯한 기분을 느껴 보시겠어요? 내셔널 뮤직 센터에서라면 가능하답니다. 

2. 음악 감상하기

흥미로운 사실을 한가지 알려드릴까요? 캘거리는 캐나다 음악의 수도입니다. 사실 이건 제 개인적인 의견이긴 합니다만, 캘거리에 내셔널 뮤직 센터(National Music Centre)가 자리 잡고 있으니, 그렇게 우겨볼 수도 있지 않을까요? 현대적인 건축 양식으로 설계된 이 멋진 건물에서는 각종 전시회와 콘서트를 관람하고 워크숍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내셔널 뮤직 센터를 방문하면 마치 음악 신동이 된 듯한 기분 좋은 착각에 빠지게 된답니다.

필젠 맥주를 마시며 탁구 한 게임 어때요? 루프탑 파티오에서 오후의 햇살을 받으며 현지 맥주를 맛보시기 바랍니다.   

3. 해피 아워: 맥주를 마실 시간

캘거리에서는 비단 여름철뿐 아니라 햇볕이 따뜻한 모든 날에 파티오에서 여유를 즐길 수 있답니다. 겨울이 끝나갈 무렵 부는 건조하고 따뜻한 바람을 일컫는 ‘치누크’의 계절도 예외가 아닙니다. 치누크가 부는 시기는 제가 한 해 중 가장 좋아하는 때이기도 합니다. 십 & 앵커(Ship & Anchor)나 라스트 베스트 브루잉 & 디스틸링(Last Best Brewing & Distilling)에서 한 손에 맥주를 들고 햇볕을 쬐거나 히터 앞에서 몸을 녹이세요. 

다운타운에서는 브루스터스(Brewster’s), 트롤리 5(Trolley 5), 밀 스트리트(Mill Street)와 같은 브루하우스를 찾아볼 수 있습니다. 맥주 애호가라면 갓 만든 맥주를 맛볼 기회를 놓치면 안 되겠지요? 

올림픽 플라자에서 스케이트 끈을 단단히 묶고 도심의 불빛을 감상하며 스케이트를 즐겨 보세요. 

4. 추위를 잊게 하는 재미

캘거리의 겨울은 놀라움으로 가득합니다. 캐나다의 다른 어느 곳보다 태양이 강렬하게 작렬하는 이곳에서는 눈으로 뒤덮인 도시가 마법처럼 반짝인답니다.  

겨울이 되면 저는 스케이트를 타기 위해 어김없이 올림픽 플라자(Olympic Plaza)를 방문합니다. 라이브 음악과 버스커들의 연주를 감상하며 따뜻한 코코아를 홀짝여 보세요. 스케이트를 가져오지 않았다고요? 스케이트장에서 대여할 수 있으니 걱정하지 마세요. 
 
따뜻한 실내에서 가만히 앉아 있고 싶은 기분이 들 때도 있지요. 그럴 때 저는 프루프 칵테일 & 큐리오시티(Proof Cocktails & Curiosities)에서 맛있는 칵테일을 홀짝이거나 멋지게 차려 입고는 페어몬트 팰리서(Fairmont Palliser)에서 애프터눈 티를 즐긴답니다. 

적게, 많이, 또는 다 같이. 캘거리의 다양한 레스토랑에서 마음에 드는 먹거리를 찾아보세요. 

5. 언제나 즐거운 식도락 여행

제가 캘거리의 다양한 음식을 얼마나 사랑하는지 얘기하려면 하룻밤을 새워도 모자랄 겁니다. 캘거리에는 맛있는 음식이 끝도 없이 넘쳐나니까요. 저는 그 중에서도 현지인들이 ‘벨트라인(Beltline)’이라 부르는 17번 애비뉴와 4번가 남북 방향(S.W.)에서 찾을 수 있는 다양한 레스토랑을 특히 사랑한답니다. 끊임없이 새로운 음식이 눈을 사로잡는 이곳에서는 각국의 음식을 맛볼 수 있습니다. 제가 사랑하는 레스토랑을 소개해 드릴게요. 모델 밀크(Model Milk), 캘커타 크리켓 클럽(Calcutta Cricket Club), 우나 피자 + 와인(Una Pizza + Wine), 옥스 바 드 타파스(Ox Bar de Tapas), 아네호(Anejo), 쇼쿠닌(Shokunin)과 메르카토(Mercato)를 자신 있게 추천합니다.